맨위로
전체메뉴
x
|
  • 군대라는 곳이...[2]
  • 계급
  • MC레이제2
  • [211.xxx.xxx.xxx]
  • 18.08.29 16:18
  •  | 
  • 2,224
  • 조회
  •  | 
  •  1 
  • 추천
  • 저도 사실 08년 군번으로 선배님들 세대에 비하면 짬찌라 할 수 있는데요

     

    군대생활이 뭐 여러 가지로 뭣 같지만 전 그 중에서도 잠을 마음껏 충분하게 잘 수 없었다는 사실이 제일 괴로웠네요...

    이건 뭐 낮에 일과 받고 밤에 야간 근무 나가고... 오죽하면 야간 근무 없이 정시취침, 기상하면 풀잠 잔다고 좋아했을정도니...(그나마도 구막사 소대는 밤 새 근무자들이 들락거리는 통에 중간에 깨거나 뒤척이기 일쑤였고)

     

    GP, GOP는 더 했을거고....

     

    뭐 군대라는 조직의 특성상, 나아가 우리나라가 처해있는 분단의 현실.... 이런 그럴듯한 사정 감안하면 어쩔 수 없었다 쳐도.. 인간의 기본 욕구인 '잠'도 마음껏 푹 자지 못했던 상황이 지금 생각해보면 너무나 안타깝고 국방의 의무라는 거창한 명목아래 맹목적인 희생이 아니었나 싶습니다..

     

    그래서 그걸 잘 알기에 선배세대 분들이 그랬듯 후배 전우들 덕분에 두 다리 쭉 뻗고 잔다는 고마움을 느끼는거겠죠...

     

    이런거보면 참 군대 가산점까진 아니더라도 좀 정당히 대우받았으면 좋겠습니다... 기본적 욕구까지 포기하면서 나라지키러 갔다왔는데... 

  •  
  •  
  • 덧글  |   운영정책에 위배되는 덧글들은 운영자 판단하에 제재될 수 있습니다.
  • ㅎㅎ 아직 군인냄새가 나는군 덩상
  • 예 행님 ㅠㅠ
  • 번호
  • 제목
  • 닉네임
  • 추천
  • 조회수
  • 등록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