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전체메뉴
x
|
  • 외할아버지 6.25 참전 하셨을때 썰[6]
  • 저희 할아버지는 6.25당시 해군 조타수로 참전하셨습니다.

    04년도에 돌아가셔서 현재 영천 호국원에 잠들어 계시고요

     

    외할머니께서 외할아버지 6.25 참전 했을때 얘기를 자주해주셨는데

    한편으로는 정말 신기하고 웃깁니다. ㅋㅋ

     

    6.25 개전당시 해군 병력이 있어도 해상전투에 쓰일 전투함이 없어서

    UN 동맹국으로부터 2차세계대전에 쓰였던 고물 전투함을 인수해오는

    임무를 하셨습니다.

     

    그래서 전쟁초기부터 시작해서 미국본토, 하와이, 유럽까지 가셔서

    직접 배를 인수 해오셨다고 말씀하셨습니다.

    처음엔 대한민국 남자들이 으레 떠는 군대허풍을

    외할머니께서 그대로 믿고있다고 웃어 넘겼습니다.

     

    성인이 되서 우연히 외할아버지 젊은시절부터 찍으신 사진첩이 있었는데

    거기에 군생활 당시 직접 해군 세라복을 입고

    유럽에서 찍은사진 미국에서 하와이에서 찍은 사진들이있었습니다.

    진짜 였던거죠 ㅋㅋ 허풍인줄 알았는데 

     

    그렇게 전투함을 여럿 동맹국에서 전투함을 인수해오는동안

    전쟁이 다 끝났다고 함니다.

     

    실질적인 해상전투에는 한번도 못해보시고

    배에서 잘 먹고자고 외국 여성들과 데이트도 해보고 

    맛난것도 많이먹어보고 직접 어머니께 자랑하셧다고 합니다.

    여튼 할아버지 세대에서는 흔치 않은 특이한 경험 이었죠

     

    군수물자수송을 하셔서 참전용사 자격이 주어졌고

    함포사격 훈련하시다가 고막 파열로

    국가유공자 낮은 등급으로 받았습니다.

     

    그래도 외할아버지가 나라를 위해 싸우신

    6.25 참전용사이고 국군묘지에 계시다는것이

    자손으로써 자랑스럽게 느껴집니다.

     

    나중에 기회되면 외가집에 할아버지께서 찍으신

    사진들 업로드 해서 인증해보겠습니다. 

    기대해주세요~

  •  
  •  
  • 덧글  |   운영정책에 위배되는 덧글들은 운영자 판단하에 제재될 수 있습니다.
  • 비단 해군 뿐만이 아닌 상선으로 전시물자 나르던 민간항해사/기관사도 많았고....
    모두 참전 하신거나 동일한 거지요
  • 히틀러가 독소 전쟁때 군수 지원 무시하다가 좆되질 않았습니까? 군수지원 시원치 않으면 전쟁에서 이길수 없어요 할아버님 께서는 대단히 중요하고 훌룡한 일을 하신겁니다
  • 자부심을 가지셔도 충분할듯 하네요..
  • 천운이 따르신 분이군요
  • 해군후배로서 자랑스럽습니다.
  • 외조부님께 감사드립니다.
  • 해당 덧글은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었습니다.
  • 댓글 지워주시길 바람니다. 돌아가신 외조부의 대한 모욕입니다.
  • 번호
  • 제목
  • 닉네임
  • 추천
  • 조회수
  • 등록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