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전체메뉴
x
|
  • 휴가여행[6]
  • 계급
  • 고무고무고추
  • [1.xxx.xxx.xxx]
  • 19.07.17 21:53
  •  | 
  • 766
  • 조회
  •  | 
  •  3 
  • 추천

  • 이번 휴가를 지인들과 정선카지노를 가볼려고 합니다

    고스톱이나 포카를 좋아해서 아는 사람들과 가끔씩 하는 편이긴한데요

    그래도 카지노잖아요 인터넷에서 이것저것 보기는 했는데 평이 그다지 좋진 않네요

    혹시 가보신분 있으시면 조언 좀 해주십시요 

     

고무고무고추님이 도움받길 원합니다.
3
0
  •  
  •  
  • 덧글  |   운영정책에 위배되는 덧글들은 운영자 판단하에 제재될 수 있습니다.
  • 재미로 카지노 갔다가 집문서 날린 사람 많이 봤음....;;
  • 정선 주변으로 여름 휴가차 가족여행 갔다가 가봤는데 나름 잼있었어요.
    10만 내외로 배팅해서 두배정도 따고 나왔어요.
    게임은 슬롯머신이랑 빅휠만 했구 딜러랑 하는거랑 룰렛은 사람이 많이 몰려서 구경만 하다 나옴.
    이게 아무래도 도박이고 게임이다 보니 승부욕이 있거나 금전에 집착(본전은 챙길려는 욕심)이 있다면 하지마세요.
    저희는 배팅할 금액을 정해서 그 돈만 가져가서 게임을했고, 초반 그냥 계속 잃다가 막판에 연속으로 걸려서 중간에 끊고 나왔어요.
    계속 딴다고 붙잡고 있으면 다시 내리막이 오거든요. 그러다 잃은게 아쉬워서, 다시 올라갈것 같아서 더하게 될수도 있어요.
    아무리 기분좋게 하는 게임이라도 도박은 도박이더라구요.
    그리고 남들 하는거 구경도 하지마세요.
    한두사람 크게 따면 그거보고 몰려서 나도 딸수 있겠다 싶은 맘이 들어 게임 참가하는 사람이 엄청 많아요.
    고스톱 포커 좋아하신다면 절대 가지마세요.
    설마 설마하다 빠지는 곳입니다.
    참고로 저희 가족은 포커쪽은 전혀 모르고 고스톱도 어머니만 좀 아시고 나머지는 숫자도 몰라요.
    그냥 생각없이 간단하게만 한거라서 중간에 따도 끊고 나올수 있는데 고스톱 카드 해보신 분들에게는 카지노가
    물만난 고기마냥 끊고 나오기 힘들어요.
    그리고 휴가 가는 목적이 오로지 카지노라면 절대 가지마세요. 잠깐 들렸다가는 경유지로 가는게 좋지 카지노가 메인 코스로 가는건 비추입니다.
    게임장 자세히 둘러보시면 눌러앉은 폐인들이 많아요.
  •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사람들 엄청많고 앉아서 게임한다는건 거의 불가능합니다
    그리고 돈 잃는다고 생각하시고 게임하시는게 속편합니다
  • 제 친구들(저는 당시 대학원생이라 못감) 7명의 방문기를 떠올려 보자면....
    1. 재밌습니다. 처음엔 재밌다고 합니다. 원래 저빼고는 놀러가면 도박부터 하는 인간들이 4명이 꼈거든요.
    2. 빡칩니다. 못따고 계속 돈이 나가니 빡치더라더군요. 그놈의 망할 승부욕
    3. 감질납니다. 중간에 조금씩 따기는 하지만.. 결국 적자더랍니다.
    4. 지칩니다. 밤늦게까지 했다던데 수중에 돈도 떨어지고 멘탈도 나가고.. 집에 가고 싶더랍니다.
    5. 무섭습니다. 중독이 무섭습니다. 평소에도 당구장에서 돈먹고 돈따는 777기계에 3~4시간씩 붙어있고
        동네 놀음쟁이 아저씨들이랑 내기 당구는 기본이고, 777 게임이나 다른 놀음 게임이 있는
        오락실에서 죽치는 녀석이 있었는데.........
        그날 밤에만.... 400넘게 인출했답니다.. 그러고도 더 할려고 하더랍니다.
        그나마 정신좀 똑바로 박힌 한넘이 그녀석보고 진정하라고 한잔하고 한숨자고 일어나서 하라고 설득해서
        차에서 재웠다고합니다.
        그리고는 잠들자 마자 바로 출발........
        (친구중 한명이 소주한잔에도 응급실행이라서 그냥 구경만 하고 술도 안마셨다고 합니다.)
         한참 내려와서.. 대구쯤에서 그 인간이 깨더랍니다. 새벽에 양주를 먹였다더군요. 운전한 친구는
         미친듯이 밟았구요.
         그렇게 내려오다 포항쯤인가 영덕쯤에서 국도로 빠져서 바닷가로 갔답니다. 거기서 낚시를 하고.
         양주먹고 뻗었던 친구가.. 트라이 포드에 빠진걸 친구들이 겨우 구해서 왓다네요.
         지금은 그때 기억때문에 도박은 다 끊었는데..
         주식을 해서 돈을 날려먹네요.

    결론은.... 본인이 도박에 깊이 빠지지 않을 자신이 있고 적당히 관광으로만 갈거면 나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 ㅜㅜ 감사합니다